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서부경남은 겨울왕국..눈썰매장·스케이트장 개장
  • 서경방송제휴카드 신한카드광고

2019-12-13

조진욱 기자(mudcho@scs.co.kr)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추운 겨울이라고 주말에 집에만 있기엔 너무 아쉽습니다.
(여) 이번 주말 하동에선 금오산 눈썰매장이, 진주에선 초전동 스케이트장이 동시에 개장한다고 합니다. 주말엔 서부경남, 조진욱 기자입니다.

【 기자 】
90m 레인이
하얗게 물들었습니다.

하동 금오산에 위치한
눈썰매장 모습입니다.

경남에서는
쉽게 체험하기 힘든 눈썰매.

안전수칙을 배우고
출발대에 서면
탁 트인 시야에
마음까지 시원해집니다.

(s/u)
"이곳은 일반적인 썰매가 아닌 튜브를 이용해서 내려가기 때문에 보다 안전하게 체험을 즐길 수 있습니다. 저도 직접 타보겠습니다. 출발"

출발과 동시에
느껴지는 속도감에
그동안 쌓인 스트레스도
다 잊게 만듭니다.

(s/u)
"생각보다 재밌고 생각보다 스릴있습니다.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습니다."

멀리 부산에서
찾아온 학생들도
눈썰매의 매력에
금방 빠져듭니다.

▶ 인터뷰 : 김벼리·조양원·김다영·이민희 / 부산관광고등학교 3학년
- "눈썰매 내려올 때 은근 스릴있어서 애들이랑 부딪히면서 내려오는 것도 너무 좋았고..."

▶ 인터뷰 : 윤석 / 하동 금오산랜드 대표
- "남부지방은 영하로 떨어지는 날씨가 그리 많지 않기 때문에 눈을 만들어서 고객들에게 썰매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 인터뷰 : 윤석 / 하동 금오산랜드 대표
- "제공하려 합니다. 좋은 썰매장을 만들어서 고객들이 많이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눈썰매장은
내년 2월말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이용 가능합니다.

(s/u)
"하동에서는
하얀 눈세상이 펼쳐졌다면
이곳 진주에서는
은빛 얼음왕국이 탄생했습니다."

초전동 실내체육관 옆에 마련된
커다란 시설.

스케이트와 썰매를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형 야외 스케이트장입니다.

400명이
동시에 탈 수 있는데,
진주시가
올해 처음으로 마련했습니다.

(s/u)
"스케이트장을 이용하기 위해선 안전헬멧과 장갑을 꼭 착용해야 합니다."

도심 속에 마련된
겨울 레저 공간에
지역민들도
기대감을 감추지 못합니다.

▶ 인터뷰 : 강경언 / 진주중앙고등학교 1학년
- "진주에 없던 스케이트장이 생겨서 많은 경험을 할 수 있어서 너무 좋고요. 이런 시설들이 많이 생겨서 애들이랑 많이"
▶ 인터뷰 : 강경언 / 진주중앙고등학교 1학년
- "놀러 다녔으면 좋겠고... "

스케이트장은
내년 2월 9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저녁 8시까지 이용 가능하며,
장갑은 개인이
챙겨와야 합니다.

▶ 인터뷰 : 김성재 / 진주시 체육시설관리팀 야외스케이트장 담당
- "겨울철 고온현상 지속으로 인해서 오후 시간대는 당분간 탄력적으로 운영해야 할 것 같아요. 오후 시간에 이용할 시민께선"
▶ 인터뷰 : 김성재 / 진주시 체육시설관리팀 야외스케이트장 담당
- "반드시 문의해주시고 이용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

추운 겨울을 맞아 마련된
하동의 눈썰매와 진주의 스케이트

겨울왕국으로 변한 지금.
체험과 함께
동심 여행 떠나보는 건 어떨까요

SCS 조진욱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