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섹션R) 생생영농소식 - 텃밭 해충 잡는 천연방제제 만들기

2020-06-01

김성수(관리) 기자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요즘 소규모 텃밭 가꾸시는 도시농민이 많은데요. 대부분 농약을 사용하지 않다 보니 이맘때면 늘어나는 병해충 탓에 고민이 커집니다.
(여) 이번주 생생영농소식에서는 친환경 농약 만드는 법에 대해 알아봅니다. 경남도농업기술원 허성용 홍보팀장입니다.

【 기자 】
취미나 여가 생활을 위해
실내 베란다나 텃밭에
다양한 작물을 심은
도시농업인이 많습니다.
하지만 갑자기 찾아오는
해충이라는 강적을 만났을 때
어떻게 대처해서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할지에 대해
고민할 때입니다.

텃밭에는 상추, 배추, 깻잎 등 잎채소와
당근, 감자, 고구마 등 뿌리채소,
고추, 가지, 방울토마토 등
열매채소가 있을 텐데요.

이러한 도시농업에
지긋지긋한 존재가
진딧물, 총채벌레, 잎벌레, 나방 등
다양한 해충입니다.

해충은 크기가 작고 개체 수는 많아
손으로 잡기도 어려울 뿐 아니라,
농약사용도
용이한 환경이 아니기 때문에
고민이 깊어지는데요.

이때 해충을 막을 수 있는 대안이
바로 천연방제제입니다.
천연방제제는 우유, 달걀, 마요네즈 등
가정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만들 수 있습니다.

응애, 진딧물, 총채벌레 등을
방제할 수 있는 난황유는
달걀노른자 1개에
물 100ml와 식용유 50ml를
믹서로 3분 정도 섞어서 만들고
냉장보관하면 되겠습니다.

사용할 때는 난황유에
물 200배 정도를 희석해서
일주일 간격으로
분무기로 잎에 뿌려주면 됩니다.

또한 진딧물, 응애는
우유 180㎖에
백설탕 2스푼을 섞거나,
천연 물비누 2스푼에
물 1L를 섞어 사용하고
나방류 애벌레, 진딧물 등은
물 1L에 식초 20㎖를 섞어 분무하면
효과가 있습니다.

천연방제제를 뿌리는 시기는
아침 해가 뜰 무렵이나
해질 녘이 좋으며
효과가 낮아 해충 방제까지
시간이 오래 걸리는 단점이 있습니다.

아울러, 여러 재료를
함부로 섞어 사용하면
살충효과가 줄어들고
작물에 피해를 줄 수 있어
주의해야겠습니다.

보리는 벼 이앙 등
뒷그루 작물재배를 고려하여
수확을 해야 하는데요.
수확 시 손실량, 작업능률,
발아율 등을 감안하면
이삭이 팬 후 40일 이후가
수확적기 입니다.

지금까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에서
생생영농소식 이었습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