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함양 첫 '온라인' 곶감축제.."엑스포에 노하우 활용"

2021-01-15

양진오 기자(yj077@scs.co.kr)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코로나19로 여러 지자체들은 축제를 취소하거나 비대면 행사로 대체하고 있습니다. 함양군도 올해 곶감축제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는데요.
(여) 함양군은 이번 온라인 축제로 쌓은 노하우를 9월 개최 예정인 엑스포에 적극 활용할 계획입니다. 양진오 기자입니다.

【 기자 】
함양군문화예술회관 무대가
세트장으로 변신했습니다.

넓은 상림공원 일대에서
작은 세트장으로 압축된
제5회 함양고종시곶감축제.

쇼 호스트의 진행이 시작되자
온라인 판매장엔
순식간에 시청자가 몰립니다.

SYNC : 직접 만나 뵙지 못한 아쉬움과 그래도 오늘 이렇게 안방에서 함께 해주시는 여러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서 저희가 라이브에서 아주 많은 혜택을 꽉꽉 채워 넣었습니다.

이번 축제엔
랜선 토크쇼와 버스킹,
플래시몹 경진대회 등
온라인으로 참여 가능한
여러 이벤트가 마련됐습니다.

함양군은 닷새간의
축제기간 동안
매일 온라인 라이브 커머스를
운영할 예정입니다.

특히 이번 온라인 축제의 판매 성과,
이벤트 참여도 등을 검토한 뒤
향후 축제를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 인터뷰 : 김재영 / 함양군 농산물유통과장
- "저희들이 이번 행사를 계기로 성과의 추후 여부를 판단해서, 온라인으로 했을 때 성과가 괜찮으면 저희들이 월별로"
▶ 인터뷰 : 김재영 / 함양군 농산물유통과장
- "로컬푸드매장을 통해서 기획전을 한 번씩, 계절상품을 기획전으로 펼칠 예정입니다."

이번 곶감축제는
함양군이 진행한
첫 온라인 축제입니다.

함양군은 이번에 축적한
온라인 축제 진행 노하우를 바탕으로
9월 개최 예정인 엑스포를 위한
여러 온라인 콘텐츠를
개발하기로 했습니다.

▶ 인터뷰 : 서춘수 / 함양군수
- "온라인 곶감축제를 바탕으로 해서 노하우를 축적하고 또한 엑스포 준비를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병행해서 할 수 있는 방법이 있고"
▶ 인터뷰 : 서춘수 / 함양군수
- "또한 새로운 온라인 프로그램을 개발해야 하기 때문에, 오늘의 행사가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와 함께
지역 농민들이 직접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진행·운영할 수 있도록
관련 교육이 진행됩니다.

유통마진을 줄여
농작물 판매를 통한 이익이
최대한 많이 지역 농민들에게
돌아갈 수 있게끔 할 생각입니다.

▶ 인터뷰 : 김재영 / 함양군 농산물유통과장
- "올해부터는 우리 농업인 교육을 '줌' 교육을 시켜서, 농업인들도 라이브 방송이나 인터넷 방송을 통해서 농산물을 팔 수 있게끔,"
▶ 인터뷰 : 김재영 / 함양군 농산물유통과장
- "그런 교육을 실시하려고 준비 중입니다. "

코로나19 여파로
지역의 여러 축제가
온라인 속으로 들어가고 있는
서부경남지역.

함양군도 그 흐름에 동참하면서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SCS 양진오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