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LH 신규 채용 보장해야" 오늘의 국감 이슈는

2021-10-20

박성철 기자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올해 국정감사가 종반을 향하고 있습니다. 대부분 상임위에서 종합감사를 통해 국감을 마무리하고 있는데요.
(여) 서부경남 의원들이 포함된 상임위를 중심으로 20일 국감 주요이슈를 정리했습니다. 박성철기잡니다.

【 기자 】
정무위원회 강민국의원은
국무조정실을 비롯한 피감기관
종합감사를 통해
LH 혁신안이 시행되더라도
청년에 대한 신규채용만큼은
보장돼야한다고
재차 강조해 긍정적인 답변을
이끌어냈습니다.

▶ 인터뷰:강민국/국회의원(국민의힘/진주시을)
- "다시 한 번 강조하지만 LH의 비리 직원들과 LH에 책임을 물으면 되지 청년들에게, 지역청년들에게 피해가 가서는 안된다..."

▶ 인터뷰 : 구윤철 / 국무조정실장
- "자연감소될 동안에 의원님 걱정하듯이 한 명도 채용하지 않을 것이냐... 그런 문제에 대해서는 제가 관계부처와"
▶ 인터뷰 : 구윤철 / 국무조정실장
- "협의를 해서 어쨌거나 신규채용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

강 의원은 또
비금융 분야 종합감사를 통해
수도권을 제외하고도
광역시 자치구 대비
중소도시의 5G 커버리지
차이가 심각하다는
점도 지적했습니다.

[C/G]
진주시를 포함해
서부경남 시군의 통신 환경이
상당수 광역시
자치구들과 비교해
크게 뒤떨어진다는 것인데,

이통사들이 중소도시와
농어촌의 통신 불편을
해소하는데 적극
나서야한다는 지적이
설득력을 얻었습니다. //

*******

박대출 의원은
환노위원장으로
환경부와 기상청 등을 대상으로
종합국감을 벌였습니다.

박 의원은 특히
일기예보에서 사용되는
애매한 용어에 대한 변경을 촉구했는데
기상청 등이 이를 받아들여
이르면 다음달부터
적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 인터뷰:박대출/국회의원(국민의힘/진주시갑)
- "기상청 감사 당시 일기예보에서 사용하는 용어에 대한 문제를 지적했습니다. 이를 반영해 다음 달부터 일기예보 "
▶ 인터뷰:박대출/국회의원(국민의힘/진주시갑)
- "용어가 바뀝니다. 기존 낮부터라는 용어가 오전 9시부터 오후 12시 사이로 빗방울이라는 용어가 0.1mm 미만으로 개선됩니다."


*******

외통위는
20일 외교부에 대한 국정감사와
앞서 진행된 통일부 감사를 통해
현 정부의 대북정책을 심도 있게
다뤘습니다.

김태호 의원은
정부가 군사력 균형이나
북한 인권 등에 대한 논의 없이
종선선언을 고민하는것은
당위성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 인터뷰 : 김태호 / 국회의원 (국민의힘 / 산청·함양·거창·합천)
- "공무원, 우리 피살사건 지금 실제 묵인하고 있지 않습니까 거기에 대해서도 또 북한 인권 사실상 손뗀 것 아닙니까"
▶ 인터뷰 : 김태호 / 국회의원 (국민의힘 / 산청·함양·거창·합천)
- "손 뗐잖아요. 이렇게 최악의 부도덕을 용인한 그 타협이 무슨 의미가 있겠습니까"

*******

하영제 의원이 속한
국토위는 20일
경기도 감사를 진행했습니다.

대선주자인 이재명 지사가
출석했고 대부분의 감사시간은
여야간 대장동 특혜 개발
의혹 공방으로 채워졌습니다.
SCS 박성철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