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진주에서 대학진학박람회..입시 열기 '후끈'

2022-07-25

허준원 기자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경남교육청이 주관하는 대학진학박람회가 지난 주말 진주에서 열렸습니다.
(여) 전국의 86개 대학교가 참가했는데 입시 정보를 찾기 위한 학생과 학부모들의 발걸음이 끊이질 않았습니다. 허준원 기자입니다.

【 기자 】
벽면을 따라 세워진
부스 사이로
사람들이 북적거립니다.

안에서는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입시 설명이 한창입니다.

지난 2011년부터 매년
경남교육청 주관으로 열리고 있는
제12회 대학진학박람회 모습입니다.

▶ 인터뷰 : 김종승 / 경남도교육청 대입정보센터 장학사
- "우리 지역에 있는 고등학생들한테 대학 진학과 관련된 진학정보를 제공하기 위해서 저희들이 이 행사를 마련했습니다."

▶ 인터뷰 : 김종승 / 경남도교육청 대입정보센터 장학사
- "학생, 학부모, 교사 2만 명 정도가 올해 참가하고 있습니다. "
/

올해 박람회에 참가한 대학은
모두 86곳.

학교별 모집 안내와
학과 정보 제공 등
전반적인 입시 안내부터
고등학교 1, 2학년 학생들을 위한
진로·진학 상담도 이뤄졌습니다.

▶ 인터뷰 : 구혜림 / 건국대학교 입학사정관
- "교과전형 같은 경우가 수능 최저학력 기준이 폐지가 되고 교과 70%에 서류 30%가 들어가긴 해요. 학생이 지금 "

▶ 인터뷰 : 구혜림 / 건국대학교 입학사정관
- "2학년이니까 내년에는 또 어떻게 바뀔 수 있는 부분이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학생부 기록도 잘 챙겨 놓아야지만"

▶ 인터뷰 : 구혜림 / 건국대학교 입학사정관
- "관련해서 지원하는데 무리는 없을 것으로 보이기는 하거든요. "
/

같은 학교라고 해도
전형별로
수능 최저학력 기준이
다른가 하면,
2024학년도 대입 자기소개서
전면 폐지를 앞두고
학교마다 활용 여부가 갈리는 등
복잡한 입시 제도.

참여한 학생들은
여러 학교가 모인 만큼
정보를 비교해보고
궁금한 점을 손쉽게 해결할 수 있어
호응을 보였습니다.

▶ 인터뷰 : 정우준 박종원 / 창원 경일고등학교 2학년
- "원래 생명공학 쪽을 생각해서 왔는데 다른 학과, 스마트바이오학과 그런 곳도 생각보다 좋았고..."

▶ 인터뷰 : 정우준 박종원 / 창원 경일고등학교 2학년
- "물리치료학과를 보고 대학교를 알아봤는데 제가 알던 대학교 말고도 다른 좋은 대학교들도 많아가지고 많은 정보를"

▶ 인터뷰 : 정우준 박종원 / 창원 경일고등학교 2학년
- "얻고 가는 계기가 된 것 같습니다. "
/

올해 대학 전체 모집인원 가운데
약 78%가 수시 전형을 통해
선발될 예정.

지난해보다
약 2.3%p 늘었는데
주로 비수도권 대학의
수시 전형 모집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부분 대학에서는
오는 9월 13일부터
수시 원서를 접수 받고,
정시의 경우
빠르면 12월 29일부터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SCS 허준원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